d) 히스테리적인 성향 


극단적으로 비판적인 성향은 다른 사람을 사랑하는 것에 큰 장애물이 된다. 이전에 이야기 했듯이, 다른 사람을 사랑하는 것은 ‘받아들아고, 존중하고, 칭찬하며, 진정으로 그 가치를 인정해 주는 것’이다. 성숙한 사랑을 하는 사람들은 사랑하는 사람의 잘못을 그냥 넘기지 않고, 이에 대하여 이야기 한다. 그러나 그들이 넘어서지 않는 선이 있다. 그들이 비판 할 때 사랑하는 사람을 사랑받을 가치가 없는 사람으로 끌어내리지는 않는다. (물론 특별한 경우들이 있다. 상대가 변태성욕자라든지 아동성학대를 하는 사람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을 때는 상대방을 새로운 상태로 끌어내리게 된다.“내가 생각했던 사람과는 다르군요 - 나는 그러한 당신을 사랑할 수 없어요”)

 그러나 히스테리적인 성향이 강한 사람은 상대가 사랑할 가치가 없다는 식으로 이야기 한다.

사랑을 시작하려는 사람들은 대개 상대에게서 매력을 발견하고, 유망하다고 생각하지만 나중에 교양이 부족하며, 똑똑하지 못하고, 감각이 떨어지며 야망도 없다는 것을 발견하게 된다. 이러한 결점들의 영향으로 그들은 사랑이 줄 수 있는 존중과 칭찬, 받아들임의 가능성을 상실하게 된다. 대부분의 정신과 의사들은 관계를 이리 저리 옮기는 사람들을 많이 보아왔다. 이들은 새로운 파트너도 이와 같은 이유로 비난한 후에 사랑할 만한 대상이 되지 못한다고 이야기 한다.

 

 

 

 cf) 이글에서 Hysterionic 이라는 단어는 '자기 중심적이고 항상 남의 이목을 집중시킨다는' 요소보다는 '과장되어 있고 극적인' 요소들이 많이 강조되어 사용된 것 같다. '히스테리적'이라는 단어가 많은 의미로 사용되기 때문에 혼란과 오해를 가져올 수 있을 것 같다.

1 ··· 80 81 82 83 84 85 86 87 88 ··· 141 

BLOG main image
자라나는 사람들의 마음세움터
성숙을 향해 '아직도 가야할 길'을 걸어가는 우리들. 매순간 전진을 꿈꾸며 서로 격려하는 아름다운 마음세움터
by mindbuilder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41)
마음세움터 (48)
신앙세움터 (4)
생각세움터 (76)
12-04 08:07